테스트배경6.jpg

Marine De Bruyn

Image-empty-state.png

Company

Le Bureau Export

Project Manager at the French music export office Le Bureau Export in Paris since 2018, she worked 9 years Warp Records, first as a label manager in France, then as a Paris-based international coordinator. She manages the French music producer Arandel since 2010, and she's been board member of the French arm of the international network of women working in music: shesaid.so for 3 years between 2017-2020 and still an active member today.

Marine de Bruyn은 2018년부터 파리의 뷰로 엑스포츠에서 프로젝트 매니저로 일하고 있다. 프랑스 최대 음반사인 Warp 레코드에서 9년간 국제 코디네이터로 경력을 쌓았으며 2010부터는 프랑스 음악 프로듀서 Arandel의 매니저로 일하엿다. 또한 글로벌 여성 음악인 네트워크인 shesaid.so의 프랑스 지부 이사이다.

France

Country